티스토리 뷰

 

 

센텀아동병원

겨울에 찾아오는 우울증 어떻게 대처할까

 

날씨가 추워지는 겨울이 다가옴에 따라 괜히 우울해지고 힘들어하는 분들이 늘고 있는데요. 흐린 날이 더 많고 추운 날이 계속되는 겨울철에는 자칫 우울증에 걸릴 수 있어요. 늦은 가을부터 여울에 나타나는 우울함은 계절의 영향에 따라 나타나는 일종의 심리로 모든 계절마다 나타난다고 하지만 요즘과 같은 날씨가 추워지는 겨울 전후에 심하게 나타난다고 하는데요. 지금부터 센텀아동병원과 함께 계절성 우울증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계절성 우울증이란?

 

계절성 우울증이란 환절기에 기분이 가라앉고 의욕이 뚝 떨어지는 증상으로 가을이나 겨울철에 가장 많이 나타나요. 계절성 우울증의 주된 원인은 기온변화와 일조량 부족을 꼽을 수 있는데요. 가을이나 겨울철이 되면 일조량이 부족해지고 이에 따라 몸의 활력이 떨어지고 기분이 가라앉기 때문에 수면주기나 생체리듬을 조절하는 멜라토닌의 분비는 늘고 행복 호르몬인 세로토닌의 분비는 줄어들게 되므로 계절성 우울증이 생길 수 있어요.

 

계절성 우울증의 증상

 

일반적으로 우울증은 본래 무기력감을 느끼는 것이 특징으로 나타나는데요. 기분이 우울해지고 원기가 없으며 쉽게 피로하고 아무것도 하기 싫어져 의욕 상실 증세를 보이는 것은 일반 우울증과 비슷하게 나타나요. 하지만 식욕 저하를 동반하는 일반 우울증과는 달리 계절성 우울증의 경우에는 많이 먹고 단 음식과 당분을 찾는다는 특징이 있어요. 이렇게 식욕이 왕성해지면서 탄수화물 섭취가 늘어나게 되고 결국 살이 찌게 되는데요. 일반적인 우울증 환자는 불면증을 겪지만 계절성 우울증 환자는 잠에 관여하는 멜라토닌이 증가하기 때문에 잠이 너무 많이 와서 하루종일 무기력하게 지내는 경우가 많아요.

 

 

 

 

계절성 우울증을 완화시키는 방법

 

- 외출하기

집이나 직장에서 잠깐이라도 외출해 산책을 하며 햇빛을 받는 게 좋아요.

 

- 사회적 관계 다지기

친구, 가족, 동료와 가벼운 대화를 나누는 것으로 슬픔이나 무기력감을 줄일 수 있어요.

 

- 잘먹고 운동하기

규칙적인 운동은 스트레스에 대처할 힘을 길러주고 균형 잡힌 식사는 기분전환과 함께 에너지를 북돋워줄 수 있어요.

 

 

 

 

계절성 우울증에 도움이 되는 식품

 

■ 아보카도 : 숲 속의 버터라 불리는 아보카도는 엽산을 함유한 식품 중 하나로 아미노산의 일종일 호모시스테인이 수치를 낮춰줘 우울증 및 뇌의 신경 손상 위험을 감소시켜줘요. 다양한 비타민과 필수 아미노산이 뇌에 작용해 치매 및 뇌 활동의 둔화를 예방해주기도 한답니다.

 

■ 시금치 : 시금치 100g에는 성인 하루 권장량의 35%에 달하는 엽산이 들어 있어요. 시금치 속 엽산은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호르몬을 생성해 심신 안정에 도움이 되지만 엽산이 조리과정 중에 산화될 수 있으므로 살짝만 데쳐 먹는 게 좋아요.

 

■ 브로콜리 : 브로콜리 100g엔 210㎍의 엽산이 들어있어 브로콜리 200g이면 엽산의 1일 권장 섭취량을 모두 섭취할 수 있어요. 또한 레몬의 2배에 달하는 양의 비타민C가 들어있어 감기 예방에도 도움이 돼요.

 

■ 피칸 : 피칸은 견과류 중 항산화 성분이 가장 풍부한데 엽산 또한 풍부하게 들어 있어요. 호두의 두 배에 달하는 엽산을 함유하고 있어 뇌 기능 강화, 우울증 및 심혈관 질환 예방에 도움이 돼요. 피칸 속 엽산은 기형아 출산 방지, 태아의 신경관 발달에도 도움이 되므로 임산부를 위한 식품이기도 해요.

 

 

 

 

앞으로 날씨가 영하까지 떨어지면서 더 추워진다고 하는데요. 추운날씨에 찾아오는 계절성 우울증, 오늘 센텀아동병원에서 알려드린 내용을 참고해 예방하고, 극복하시길 바래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139,722
Today
24
Yesterday
35